게임 밸런스 잡담

- FPS + RPG 의 경우 문제가 되는 것은 FPS에서 요구되는 엄폐, 회피, 정확한 사격 능력 같은 FPS 라는 컨텐츠의 핵심 부분이 RPG의 성장 개념을 도입하게 되면 전부 증발한다는 것 ^ ^

헉슬리나 헬게이트 같은 것이 시껍할 정도로 망한 이유에는 여러가지가 있겠지만 지금와서 생각해 보면 이런 근본적인 착상에서 부터 잘 못 된게 아니냐 하는 생각입니다.
최근 보더랜드 같은 것도 좀 그런데, 저랩이 고랩몹을 잡으려고 하면 이빨도 안 박히죠. 그렇게 되면 '효율적' 인 플레이를 하게 되는데 이렇게 되면 FPS 부분은 액션 게임이나 뭐 다른 게임에 비해 장점이 아니라 약점으로 전락하게 됩니다. 칼로 치고 주먹으로 때리고 피하고 이런게 재밌지 멀리 떨어져서 총질만 하고 있으면 (별로 피할 필요도 없이;) 굉장히 지루하거든요. 똑같은 몹을 멀리 떨어져서 총으로 쏴서 수십 수백마리를 잡는다고 생각하면.. 정말 끔찍;

fps야 0.1~0.3 초의 순간 접전 능력과 아군과의 연계 플레이, 지형이용 같은 개념이 있으니까 총질을 하는게 즐거울 수 있습니다만 fps+rpg 의 경우는 보통 필드도 넓을 테고 탄수 제한도 별로 없을 테고.. 그야말로 '지루하다' 라는 표현 밖에 쓸게 없어요.

역으로 말하면 그런 부분을 (전술적 연계 플레이를 요구하는) 해결하고 성장 개념을 거의 제거해 버리면 재미가 생길 수도 있겠습니다만 그럴거면 그냥 사람끼리 싸우는게 훨씬 재밌죠. (ai 컨텐츠 공략법이야 아무래도 금방 정형화 되겠죠) 기존의 fps라는 틀을 버리고 그냥 액션쪽으로 진화해 버리거나 하는 것이 훨씬 현실적인 선택일 겁니다.



- 액션게임에서 성장의 개념을 강화할 경우 생기는 문제점은 위의 거의 비슷한데 랩이 올라감에 따라 캐릭터의 능력이 인플레이션 될 경우, 유저는 더 지루하고 안전하고 효율적인 랩업을 선택하게 됩니다. 이런 부분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캐릭터의 성장커브곡선을 둔화시킬 필요가 있죠. 아예 상한선을 빠른 지점에서 그어 버리거나.. 아 그림이 필요한가.

뭐 이런식으로.. (x축이 렙이고 y축이 강함.) 이 개념은 모든 rpg에서 쓰는건데 액션게임의 경우는 그걸 아주 빠른 시점에서 하는 편이 좋아 보인다는 거죠. 뭐 이런 것도 오소독스한 (경험치와 캐릭터의 강함 + 무기강화 중심) 기존의 RPG에서나 통하는 개념이고 지금의 액션 게임은 성장이라는 개념을 여기저기 분화 합니다. 몬헌 처럼 캐릭터 스테이터스를 없애 버리고 장비, 스킬 이라는 개념으로 대체하거나 마영전 처럼 기존의 RPG와 몬헌 양쪽을 조금씩 차용하거나..

어쨌든 액션게임에서 기존의 mmorpg 같은 성장 인플레가 일어나면 좀 곤란해 집니다. 일단 유저 충성도가 엄청 차이나죠. 알피지야 노가다를 해도 당연하게 여기는 분들이 우글대지만 (무서운 놈들..) 캐주얼에 속하는 액션 게임은 노가다를 해야 한다고 하면 유저가 금방 이탈하게 됩니다. 플레이를 할 때 요구되는 집중도도 액션 게임쪽이 높기 때문에 rpg에 비해 물리적으로 오래 플레이 자체가 어렵죠.

컨텐츠 제작면에 있어서도 들이는 시간 자체가 다릅니다. RPG야 뭐 캐릭터 디자인 하고 모션좀 넣고 밸런스만 조절해 주면 해결이지만 액션 게임의 경우는 -_-; 인플레를 하고 싶어도 금전적으로 애초에 어려울 거라고 봐요;

액션게임에서 강함이 인플레 될 경우 또 생기는 문제는 공들여 만들어 놓은 이전 컨텐츠를 아무도 플레이 하지 않게 된다는 점이죠 -_-; 이건 좀 막장이니까 보통 여러게임에서 이걸 재활용 합니다. 색깔만 다르게 하고 모션좀 추가한 다음에 스테이터스 높여서 또 등장 시키는 거죠. (떨구는 아이템도 바꾸고....) 뭐 현실적인 어려움이니까 이런것 까지 까면 안됨. (...)

뭐 잡설이 길었는데, 성장 밸런스와 캐릭터 강함의 상한선을 어디에 긋는가 하는 문제는 rpg에서도 중요하지만 액션쪽으로 와서는 rpg의 그것보다 훨씬 게임성과 직결되는 문제라고 하겠습니다.
by milln | 2009/12/28 21:13 | 게임 | 트랙백 | 덧글(3)
트랙백 주소 : http://lain2pm.egloos.com/tb/225269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전동주 at 2010/08/04 05:49
좋은 글 감사합니다.^^
Commented by milln at 2010/08/04 17:52
별것도 아닌걸요 ㅎㅎ
Commented by ㅎㅎ at 2013/09/13 14:01
잘보았습니다 ㅎㅎ

:         :

:

비공개 덧글